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지역경제 농업종합 농업행정 정치 행정 지방의회 종합 생활정보 도정.의회뉴스 경북연합 도정소식 사건사고 소방소식 복지 행사 인물 카메라고발 종합 동영상뉴스 학교소식 사회/문화 여성/환경 사회교육 종합 향우회소식 사회단체 장애인 행사 종합 레져 생활체육 학생체육 행사 종합 여성 환경 행사 종합 데스크칼럼 기자수첩 독자투고 기고 기타 종합 출향인인터뷰 출향인소식 이사람 영덕인 인터뷰 이달의 인물
최종편집:2020-06-02 오전 11:23:06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행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영덕군 경북도 재난긴급생활비 2차 지급 실시
21일부터 읍면사무소를 통해 지역사랑상품권으로 배부
2020년 05월 20일(수) 13:23 [i주간영덕]
 

ⓒ i주간영덕
영덕군이 경상북도 재난긴급생활비 2차 지급을 21일부터 시작한다. 지난달 진행된 1차 지급을 받지 못한 군민들이 대상이며, ‘영덕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한다.

영덕군은 지난달 1일부터 29일까지 경상북도 재난긴급생활비 신청을 받아 공적자료 조사를 완료했다. 지난 1차 지급에는 4천890가구에 27억 8천만원을 지급했으며, 이번 2차 지급에는 3천22가구에 17억9천만원을 지급한다.

지급 적합대상은 2020년 4월1일 기준 영덕군에 주소를 둔 군민 중 기준중위소득 85%이하(4인 가구 기준 월 403만6천798원)의 가구이며, 1인 가구 5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 70만원, 4인 가구 80만원이 지급된다.

지급 대상자는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통해 개별통보 됐으며, 통보를 받은 군민은 신분증을 지참해 주소지 읍·면사무소를 방문하면 된다.

한편, 저소득층에게 지급되는 한시생활지원사업은 군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중 사회복지시설수급자, 병원장기입원자 등에 지급되며 시설수급자는 시설로 지급하고, 장기입원자는 본인 또는 보호자에게로 지급한다.

백호진 행정복지지원국장은 “저소득층에 대한 재난긴급생활비 지원으로 위축된 지역경기 활성화 및 민생안정에 도모하고자 하는 사업의 취지에 맞게, 지급된 상품권의 단기간 내 지역소비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주간영덕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i주간영덕.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주간영덕 기사목록  |  기사제공 : i주간영덕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영덕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2020년 ..
축산면 복숭아적과 일손지원돕기 나..
영덕교육지원청 통합교육지원단 협..
설렘 가득 ! 반가움 속 등굣길
[기고문]취약계층 독거노인 소방안..
영덕군 강구항 선박대피협의회 개최
영덕군 음식점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영덕군 지방세입계좌 납부서비스 시..
영덕군 재해복구사업 주민설명회 개..
‘덕분에’맞이한 가슴 벅찬 학교 ..

최신뉴스

영덕군 해외입국 예정자 사전신고..  
영덕군 2020년 물놀이 안전관리대..  
경북도 철도망 조기구축 위해 지자..  
이철우 도지사, 우박피해 현장 방..  
올해만 14,782명 감소! 인구문제 ..  
경북형 마을돌봄터, 초등학생 방과..  
랜선으로 떠나는 울 가족 경북 추..  
다시 뛰자 경북~ 더 깨끗해진 전통..  
2020년 글로벌 강소기업 13개사 최..  
제65회 현충일 추념식 사이렌 울려  
영덕군 지품면 마을 리더 교육 진..  
영덕남성의용소방대 코로나19 피..  
자나깨나 고향을 걱정하는 재경영..  
영덕군 재해복구사업 주민설명회 ..  
영덕군 이동신문고 운영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사제보 - 구독신청
 상호: i주간영덕 / 사업자등록번호: 507-03-84763 / 주소: 경북 영덕군 영덕읍 영덕로 163 마이다스 104호 / 등록일자 2010년 5월 17일 / 발행인.편집인: 권영해
mail: wy7114@hanmail.net / Tel: 054-732-7114, 054-734-6111~2 / Fax : 054-734-611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3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영해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