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지역경제 농업종합 농업행정 정치 행정 지방의회 종합 생활정보 도정.의회뉴스 경북연합 사건사고 소방소식 복지 행사 인물 카메라고발 종합 동영상뉴스 학교소식 사회/문화 여성/환경 사회교육 종합 향우회소식 사회단체 장애인 행사 종합 레져 생활체육 학생체육 행사 종합 여성 환경 행사 종합 데스크칼럼 기자수첩 독자투고 기고 기타 종합 출향인인터뷰 출향인소식 이사람 영덕인 인터뷰 이달의 인물
최종편집:2019-08-23 오후 02:30:01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행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영덕군, 국비확보.현안해결 위해 국회 찾아
이희진 영덕군수, 교통개선.미래발전 사업 등 건의
2019년 07월 19일(금) 13:39 [i주간영덕]
 
이희진 영덕군수가 지난 19일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및 지역 현안사업 해결을 위해 국회를 방문했다.

ⓒ i주간영덕
이 군수와 관련 사업부서장들은 강석호 국회의원 등 주요 인사를 만나 지역현안사업의 당위성을 피력하며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건의했다.

이날 건의한 사업은 우선 지역교통문제 해결사업으로, 2023년 영덕~포항 고속도로 개통 시 교통체증이 예상되는 남정면의 △남영덕IC 나들목 개선(40억원), 최근 상주~영덕 고속도로 개통에 따른 만성적인 교통체증 해소를 위한 △국도7호선 강구지구 교차로 개선(130억원), 영해 예주문화예술회관 부근 교통환경 개선을 위한 △회전교차로 설치사업(5억원)이다.

영덕군 미래발전사업으로는 △세종 동진 마리나 해양관광단지 개발사업(민자사업)의 ‘해양수산부 제2차 마리나항만기본계획’ 반영 △영해면 한국인의 근대장터거리 역사문화공간 재생사업(190억원), △축산 블루시티 조성사업(190억원)이 건의됐다.

북부권 구.도심 재생을 위해 국가공모사업으로 진행되는 △영해면 도시재생 뉴딜사업(167억원)의 공모선정 지원, 농촌지역 개발을 위해 △영해면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달산.;남정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에도 관심을 가져 줄 것을 요청했다.

지난 달 국비확보를 위해 정부부처를 방문한 영덕군은 지역 국회의원과도 긴밀히 소통하고 협조하는 등 연말까지 지역현안사업 해결과 국가예산 확보 활동을 계속해서 추진할 방침이다.
주간영덕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i주간영덕.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주간영덕 기사목록  |  기사제공 : i주간영덕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올 추석 선물은‘영덕사랑 상품권’..
영덕군보건소, 어르신 낙상예방 운..
영덕군, 벽산 김도현 선생 도해 순..
장사소하천정비사업 기본.실시설계..
동해 창파 큰물기슭 그 기상
영덕군 유소년 전용축구장 조성사업..
영덕여고 인성·리더십 캠프 체험
「기고문」거안사위(居安思危)의 지..
더불어 민주당 영양,영덕,봉화,울진..
weekly focus- 이보시오, 아베총리...

최신뉴스

흡연예방 인형극 관람 !  
영덕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  
신재생에너지산업 혁신단지 기업유..  
영화음악을 오케스트라 연주로, 시..  
영덕 청소년들을 위해 함께 하는 ..  
영덕군시설관리사업소 직영시설 홍..  
2019 영덕교육지원청 Wee센터 가족..  
영덕군공동육아나눔터, 여름방학 ..  
영덕군, 지품팡팡놀이터 하반기 체..  
영덕불교사암연합회 나옹왕사 승원..  
영덕군보건소, 찾아가는 손씻기·..  
영덕국유림관리소, 숲가꾸기패트롤..  
영덕국유림관리소, 사유림 매수 적..  
강석호 의원, ‘현장에 답이 있다..  
우리가 최강 강구다!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사제보 - 구독신청
 상호: i주간영덕 / 사업자등록번호: 507-03-84763 / 주소: 경북 영덕군 영덕읍 영덕로 163 마이다스 104호 / 등록일자 2010년 5월 17일 / 발행인.편집인: 권영해
mail: wy7114@hanmail.net / Tel: 054-732-7114, 054-734-6111~2 / Fax : 054-734-611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3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영해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